추모리본달기

 (6 ~ 15 자 이내)
昏夢 delete
하잇 님, 이런 걸로 장난치지 말아주세요.
문지연 delete
잊지 않을 게요... 그리고 9명의 미수습자분들 꼭 돌아 오시길 바랠게요
닝겐 delete
9명의누나형들꼭찾기바래요
昏夢 delete
다시는,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기를 바랍니다. 가슴에 콘크리트를 철철 붓고, 그걸 굳힌다 해도 쉽게 묻어버릴 수 없는 슬픈 일. 세월호 희생 사건. 0416. 이 네 글자를 기억해주세요. 우리가 함께 할게요. 하늘에서 편히 쉬세요. 도와주지 못해서, 정말 미안해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다시 한번 말씀 드릴게요. 사랑하고, 미안해요.
정지민 delete
잊지 않겠습니다.너무 슬프네요ㅠㅠ.꿈도 못 이룬 아이들....
정원진 delete
삼가 고인들의 명복은 빕니다.
하잇 delete
수고 빠빠요
닝겐 delete
정부 나쁘다
hanhyewon5260 delete
잊지 않고 응원하고 함꼐 할테니 빨리 9명의 아이들을 구출하도록
문지연 delete
언니오빠들 꼭 찾을 수 있기를 바랄게요
하잇 delete
닝겐들아 추카추카
닝겐 delete
너무슬퍼요
한혜원52!!! delete
9명의 시체조차 못 찾는 정부 몇명의 아이들이 더 많이 살수있었는데... 그 아이들이 자신의 아이들이 아니여서 그렇게 상관을 안쓰면 됩니까 이런날은 정말 슬프지만 슬퍼하지도 않은 정부!!!!!!!!
고영우 delete
잊지 않고 응원하겠습니다. 그리고 9명의 형,누나들 꼭 찾으실 거예요. 힘내세요!
昏夢 delete
0416 님, 이런 걸로 장난치지 말아주세요. 유가족들의 가슴에 못을 박는 글입니다. 유가족 분들의 입장도 생각해주시길.
처음 페이지 이전 5페이지 86 87 88 89 90 다음 5페이지 마지막 페이지 혁신교육과 박성광
☎ 380-4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