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모리본달기

임하율 delete
잊지않겠습니다.
임하진 delete
사랑합니다.그리고 잊지않겠습니다.
박정희 delete
진실은 침몰하지 않습니다. 세월호 가족들에게도 평안을~
김민혁 delete
누구에게 혼날땐 용서를 합니다 하지만 잊을 순 없습니다
설민화 delete
국민없는 나라는 없습니다. 나라가 국민을 지키지 않는 나라 있을 수 없습니다. 우리의 자녀에게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어줍시다. 현재 서있는 제 자리부터 바꾸어 볼렵니다.
안의열 delete
용서하긴 힘들지만 용서할순 있습니다. 하지만 잊을수는 없습니다.
김민재 delete
바다에 있어서 무서웠죠. 이젠 괜찮아요. 왜냐면 하늘에 있으니까요. 그리고 하늘에서 편히 주무세요.
김민재 delete
하늘에서 편히 시세요. 안녕히 계세요.
김민선 delete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
김선우 delete
꼭기억하겠습니다.
강슬비 delete
잊지않겠습니다. 하늘나라에서 편히쉬세요
유상진 delete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지윤 delete
잊지 않겠습니다. 함께 하겠습니다. 바이, 바이, 바이, 바이, 바이, 바이, 바이, 바이, 바이, 바이.[흑흑흑흑흓흑흐]
정진희 delete
얼마나 무서우셨나요... 얼마나 걱정스러웠나요... 세월호 잊지 않겠습니다.
박채원 delete
잊지 않겠습니다. 7시간 30분동안 괴롭고 힘들었을 것 같네요. 절대 잊지 않겠습니다
처음 페이지 이전 5페이지 1 2 3 4 5 다음 5페이지 마지막 페이지 혁신교육과 박성광
☎ 380-4315